• NOTICE
  • HOME > 국내음반 > 가요 > K-POP

    지관통구매안내

    애플뮤직에서는 포스터가 제공되는
    상품에 대해서 긴박스를 이용해 포스터를
    보내드리고있습니다.
    지관통이 필요하신 분들께서는1,000원에 지관통을 구매하실 수 있습니다.

    악동뮤지션 (Akdong Musician) - [AKMU FULL ALBUM]
    사춘기 하 (思春記 下)

    [사진집 2권 (찬혁 VER. 64P & 수현 VER. 64P) + CINEMATIC PHOTO FILM SET + 북마크 1종 + 포스터(온팩)]

    14%
    정가 22,500
    판매가 19,300
    애플적립금193
    맞춤혜택5만원 이상 구매 시 2000원 추가적립 (구매시 게시판에 글을 남겨주세요)
    아티스트악동뮤지션(Akdong Musician)
    제작사(주)KT 뮤직
    레이블YG 엔터테인먼트
    바코드8809269506757
    미디어구분1Disc
    제품코드89103
    발매일2017-01-04
    상품상태새상품
    판매상태정상
    구매수량
    총 금액 :
    바로구매 장바구니 상품보관함 상품문의

    * 애플뮤직의 판매량은 애플차트, 한터차트, 가온차트, 뮤직뱅크 K-Chart에 100% 집계되어 반영됩니다.

    * The sales volume of applied 100% in the charts on Apple, Hunter, Gaon, and Music Bank K.

    * 苹果音乐的销售量统计了100%反映对苹果图表, hanteo图表, gaon图表, Music Bank 韩国图表

    * 포스터는 지관통에 담아 발송해 드립니다.
    (앨범을 2장 이상 구매시 포스터는 구매수량과 동일하게 증정되며, 지관통은 주문 건당 1개만 증정됩니다.)

     

    "악동뮤지션(Akdong Musician)"의 관련 상품

     




    AKMU FULL ALBUM | 사춘기 하 (思春記 下)

    지난 5월, 따스한 봄 햇살과 함께 찾아왔던 악동뮤지션이 2017년 1월 새해 선물처럼 FULL ALBUM [사춘기 하 (思春記 下)]로 우리 곁에 돌아온다. 7개월 만에 다시 찾아온 악동뮤지션의 사춘기는 어떻게 달라졌을까.

    지난 앨범 [사춘기 상 (思春記 上)]에서 보여준 악동뮤지션의 사춘기가 누구에게나 언제든 찾아올 수 있는 생각과 감정에 변화가 오는 시기, ‘생각(思)에 봄(春)이 오는 시기’의 이야기였다면 이어지는 FULL ALBUM [사춘기 하 (思春記 下)]에서는 시간이 흐르면서 무르익는 사춘기의 감정을 노래하였으며 그 감정들을 통해 바라보는 세상을 마치 일기장에 적어둔 속마음처럼 진솔하고도 따뜻한 가사로 담아내었다.

    총 여덟 트랙으로 이뤄진 이번 악동뮤지션 FULL ALBUM [사춘기 하 (思春記 下)]에서는 트랙리스트를 태어나는 순간부터 나이가 들어 집에 돌아와 지난 추억을 회상하기 까지를 시간 순으로 배열하여 시간이 지날수록 성숙해가는 악뮤의 성장 스토리를 한 앨범 안에서 감상할 수 있다. 또한 어쿠스틱 기타선율에 풍부한 스트링 사운드를 더한 발라드 음악부터, Jazzy하고 소울풀한 느낌을 살린 빈티지 풍의 감성 곡, 펑키한 기타루프가 인상적인 모던 포크 팝까지 다양한 장르를 악뮤의 한층 더 짙어진 사춘기 감수성 안에서 만나볼 수 있다.

    악동뮤지션 사춘기는 FULL ALBUM [사춘기 하 (思春記 下)]를 끝으로 완결된다.

    어느 때보다 추운 이번 겨울, 악동뮤지션의 [사춘기 하(思春記 下)] 8곡이 순수했던 어린 시절의 일기장을 펼쳐보듯 모두에게 기분 좋은 사춘기를 그리고 얼음을 녹이는 따뜻한 봄의 온기를 선사하기를 기대한다.

    악동뮤지션 [사춘기 하(思春記 下)]는 오는 12월 27일부터
    예약판매를 시작하여 1월 3일부터 YG이샵을 비롯 전국
    온/오프라인 음반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찬혁이가 들려주는 사춘기 (하) 이야기

    1. 생방송

    우리 집에는 내가 좀 자라고 나서부터 캠코더라는게 생겼나 보다. 수현이는 아기 때부터 찍은 동영상이 있는데 
    난 초등학교를 들어가기 전쯤의 나이 때부터 자료가 있다. 어릴땐 그 동영상을 가족들끼리 참 많이 봤다. 그럴 때마다 난 나중에 자식을 낳으면 태어나는 순간부터 자라나는 순간순간을 다 기록해 놔야지 라고 생각했다. 어떠한 순간이 우리의 기억에서 사라지는게 싫었다. 어느 특별하지 않은 날이었더라도, 그 밍밍함마저 기억하고 싶었다.

    이 노래는 내가 태어날 때부터 캠코더로 찍었으면 어땠을지 상상하며 그 상상 속의 기록을 노래로 불러본 것 이다.

    2. 리얼리티

    사춘기의 시선은 비꼬아지기 일쑤다. 하지만 그건 마음의 이상과 실제로 직면하게 된 현실이 타협하는 중에 부딪히는 소리라 생각한다. 난 가끔 그 비꼬아진 생각이 더 옳을지도 모른다고 생각한다. 그들의 표현이 거칠고 서투르지만 않다면, 그들이 어른의 표현력을 갖출 수만 있다면 우린 우리의 첫 마음에 대해 더 잘 알 수 있지 않을까.

    하지만 일단 이 노래는 비꼬아졌다. 인정할 수 밖에 없는 크고 작은 현실에 “그래~ 너희들이 다 그런다니 뭐 나도 그래야겠지”하며 툴툴거리는 노래이다.

    3. 오랜 날 오랜 밤

    옛날에는 이해하지 못했던 감정이었다. 좋아하는데 헤어지는 것. 좋아하기 때문에 헤어진다는 말은 그 자체가 모순인 것 같았다. 나의 어린 시절 상처를 준 그때 그 말은 한동안 내가 싫어하는 문장으로 남았다. 시간이 흘러 남들은 마냥 어리게만 볼 수 있는 이찬혁이도 감정을 배우고 경험하는 시간이 있었다. 많은게 이해되었고 어쩔 수 없는 상황이라는게 있다는 걸 알았다. 돌이켜보아도 소중하고 예쁜 시간이었음을 그 순간에는 기록해 놓고 싶었다.

    4. 못생긴 척

    솔직히 이 노래는 찌질하다. 이 노래를 만든 사람은 못생긴데다가 젠틀하지 못하고 찌질 한 것 같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들으면 들을수록 밉지 않은 노래이다. 자신감이 넘치는 듯 소심한 가사를 보면, 이때껏 이 사람이 잘 생기고 아름다운 사람들 틈에서 위축되어 왔지만 그것을 극복하는 방법을 마침내 생각해낸 것처럼 보인다.

    맞다. 맞아서 난 이 노래가 좋다.

    5. Chocolady

    동생은 성인이 되지 않았는데도 커피를 즐기는 편에 비해 나는 커피를 잘 못 마신다. 커피보단 어렸을 때부터 줄곧 잘 마셔왔던 핫초코가 내 입맛이다. 그냥 하는 말이 아니라 서울느낌을 배운다며 인상 잔뜩 찡그리고 애써 시켜먹는 사람도 있다. 나도 장난 허세 가득한 사람이지만 그 편은 내가 선호하는 허세가 아닌걸. 내가 솔직한 사랑. 내게 달콤한 사랑은 아메리카노보단 핫초코에 가깝다. 괜한 허세부리며 나와 맞지 않는 여자를 만나고 싶지는 않다

    6. You Know Me

    상처받고 적응하지 못하는 사춘기.
    아직 어리다고 손가락질 받는 사춘기.
    세상을 아는게 그런 거라면 차라리 아무것도 모르는 아이로 남겠다는 고집을 부려봅니다.

    7. 집에 돌아오는 길

    나 같은 경우는 밖을 나갈 때 이어폰과 음악이 없으면 불안해하는 편이다. 음악은 지치고 지루한 발걸음에 리듬을 만들어주어 어느새 목적지에 도착할 수 있게 하기 때문이다. 그렇게 이 노래의 시작 역시 이어폰을 한쪽 귀에 꽂고 길을 나서는 모양으로 흐른다.

    이 노래는 평온하다.
    힘들고 고달픈 사람들에게 ‘괜찮아'라는 위로를 주지는 않지만 담담한 현실을 처음부터 끝까지 ‘그냥 그렇구나’하며 보여준다.

    집은 우리에게 가장 따뜻하고 편안한 안식처.
    하지만 집밖을 살아가야 하는 우리에게, 그것은 항상 채워지지 않는 그리움인 것 같다.

    8. 그때 그 아이들은

    그냥 그랬다.
    “나중에 같은 무대에서 보자” 라고 손 흔들며 헤어진 친구들이 몇이나 되는지.
    아마 기억도 잘 안 나는 친구들도 있을 것이다.
    될 줄 알았는데 안된 것들.
    함께 될 줄 알았는데 혼자된 것들.

    가끔 생각난다.
    초등학교 때 각자의 종이 위에 꿈을 쓰고 운동장을 질주해
    사진기를 향해 손을 흔들던 장면이다.
    그때 난 소방관을 썼다.
    딱히 되고 싶었던 건 아니고,
    다들 경찰관을 쓰길래 난 다른걸 쓰고 싶었던 것 같다.
    나처럼 그때 쓴 꿈이 진짜 꿈이 아닌 친구들도 많을 것이다. 초등학생 때였으니까.

    지금은 그 종이 위에 적을 수 있는 진짜 꿈이 있을까.
    그런 꿈을 가진 친구들이 얼마나 될까. 얼굴도 다 까먹은 그 친구들이 갑자기 보고 싶었다.



    <상세정보>

    1. 구성 : CD+ 사진집 2권 (찬혁 VER. 64P & 수현 VER. 64P) + CINEMATIC PHOTO FILM SET + 북마크 1종 + 포스터(온팩)
    2. SIZE : 160 X 220
    CD.1
    
    01.	생방송 (live)
    02.	리얼리티 (reality)
    03.	오랜 날 오랜 밤 (last goodbye)
    04.	못생긴 척 (play ugly)
    05.	CHOCOLADY
    06.	YOU KNOW ME
    07.	집에 돌아오는 길 (way back home)
    08.	그때 그 아이들은 (will last forever)
    배송안내 배송은 안전한 CJ택배를 이용하며 결제확인 후 평균 배송 기간은 1~2일 정도면 주문 상품을 수령하실 수 있습니다.
    배송 기간 중 주말, 공휴일, 추석, 설날 등 택배 업무가 휴무인 날이 있을 경우 배송이 지연됨을 양지하시기 바랍니다.
    배송 완료 후 택배사 과실로 인한 배송상의 문제를 제외한 주소불명, 수취인부재, 수취거부로 인한 상품 반송 등이 발생한 경우,
    고객님의 재배송 요청에 필요한 운송 비용은 회원님께서 부담해 주셔야 합니다.
    교환/반품 교환/반품 가능기간 및 비용 단순 변심에 의한 반품은 상품 수령후 7일 이내에 본사에 도착해야하고,
    교환/반품 시 배송비는 고객부담 입니다.
    상품 하자 및 오배송 등의 사유로 교환/반품시 상품 수령후 7일 이내에 본사에 도착해야하며
    반품비용은 애플뮤직에서 부담합니다.
    (단, 오배송 상품의 옵션 변경을 원할 시, 배송비 고객님 부담입니다.)
    교환/반품 가능한 경우 고객변심에 의한 요청일 경우
    주문한 상품과 다른 상품이 잘못 배송된 경우
    명백한 상품의 하자가 발견된 경우
    교환/반품 불가한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현저히 상실된 경우
    교환/반품 불가 상품 구매시